“랜섬웨어 잡아라”…보안업체 대응 활발

“랜섬웨어 잡아라”…보안업체 대응 활발 세계에 악명을 떨친 워너크라이에 이어 페트야와 매트릭스까지 강력한 랜섬웨어들이 잇따라 국내에 유입됐다. 최근 랜섬웨어는 이메일이나 네트워크로 유입되던 과거와 달리 PC와 서버의 운영체제(OS) 취약점을 공격하는 방식으로 진화하고 있다.이에 발맞춰 랜섬웨어 대응 솔루션도 변화하고 있다. 데이터 백업 기능을 포함한 실시간 대응에 초점을 맞춘 솔루션들이 등장하고 있다. 지란지교소프트의 ‘랜섬필터’, 베일리테크의 ‘랜섬아이’가 올해 선보였다. 다른 보안업체도…